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함께하는 사랑밭

CBS-FM(93.9㎒), CBS 인터넷 라디오 레인보우에 사랑밭이 소개됩니다. 듣기 ▶ 영상보기
ARS후원 060-7000-815        

결연중 종결

솔이 노래방 한 편의 버림받은 작고 가냘픈 소녀

이 름
솔이
성 별
생년월일
2007년 02월 23일 (12세)
가족사항
할아버지,할머니
건강상태
저신장,저체중

엄마아빠의 얼굴을 빨리 보고 싶었던 이유일까요. 7개월 만에 세상 빛을 보게 된 솔이.
작고 가냘픈 몸짓으로 엄마의 품을, 아빠의 얼굴을 찾았지만
솔이에게 돌아온 것은 엄마아빠의 무관심, 그리고 방임이었습니다.

엄마의 따뜻한 품 안에서 젖 한 번 물어보지도 못하고 방치되던 솔이에게 찾아온 친할아버지와 새 할머니.
하지만 이마저도 편치 않습니다. 망한 노래방의 한 객실을 개조한 비좁은 방 안에서 생활하는 나날들.

지체장애와 당뇨, 비만이 심하여 몸을 움직이기 힘든 할머니는 집안 관리를 하시기가 힘이 듭니다.
매일 술을 마시고 술주정을 부리는 할아버지는 집 밖으로 도는 일이 많습니다.
이렇게 어려운 환경이지만 할머니만은 혈연관계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애정으로 솔이를 품어주고 계십니다.

걱정이야, 내가 혹여라도 잘못되면 우리 솔이는 어찌 될련지...”

작고 가냘픈 솔이가 의지할 사람은 할머니뿐입니다.
9살이지만 키가 105cm, 체중이 18kg 뿐이 되지 않는 솔이. 잔병치레가 심하여 병원에 잦은 입원과 퇴원을 반복하고 있습니다.
한창 밝게 뛰어 놀 나이이지만 얼굴에 늘 그늘이 져있는 솔이를 할머니는 걱정스레 바라볼 뿐입니다.

여러분이 솔이의 엄마, 그리고 아빠가 되어주세요. 그 빈자리를 채워주세요.

  • 비인두암 엄마와의 예정된 이별

    상세보기

  • 다연이의 보금자리는 숙박업소입니다.

    상세보기

  • 어린 4명의 아이들이 함께 웃을 수 있기를

    상세보기

  • 다문화가정 동건이에게 희망을 선물해주세요

    상세보기

  • 단칸 방 하나, 엄마와 찬수의 소중한 보금자리

    상세보기

  • 선희의 소원은 하나 뿐 입니다.

    상세보기

  • 누수와 곰팡이가 가득한 방, 아이들은 아토피입니다.

    상세보기

  • 그럼에도, 꿈을 꾸려 합니다.

    상세보기

  • 빨리 어른이 되고 싶은 명석이

    상세보기

  • 위태로운 엄마와 어른이 되어버린 아이

    상세보기

  • 그곳에 작은 가장이 있었습니다.

    상세보기

  • 미래가 기대되는 양궁선수

    상세보기

  • 미래를 가꿔갈 수 있도록..

    상세보기

  • 고물상에 사는 아이

    상세보기

  • 하루를 벌어서 하루를 살아가고 있는..

    상세보기

  • 거짓 속에 피어난 보물

    상세보기

  • 궁민이는 아무 것도 모릅니다.

    상세보기

  • 마음은 아직 어린 형..도움의 손길이 되어주세요.

    상세보기

  • 차가운 무허가 주택에서 세 자녀를 키웁니다.

    상세보기

  • 모야모야병에 걸린 엄마

    상세보기

  • 내 가족을 지키고 싶은 아빠에게 희망이 필요합니다.

    상세보기

  • 가족들과 손 붙잡고 나들이를 가는 것이 소원인 도영이

    상세보기

  • 가장의 몫, 끝까지 지켜내고 싶습니다.

    상세보기

  • 아버지의 갑작스런 사망, 홀로 남겨진 어린아들

    상세보기

  • 시각장애인 엄마와 아픈 아빠, 그리고 준희

    상세보기

  • 외진 어둠속에 노출된 아이

    상세보기

  • 장애가 있는 것이 아니었어요

    상세보기

  • 조용히 공부만하고 싶어요.

    상세보기

  • 정호와 미현이를 잘 키워낼 수 있도록 응원이 필요합니다.

    상세보기

  • 부모님의 빈자리와 4남매

    상세보기

  • 갑작스런 오토바이사고, 그럼에도 희망을 찾습니다.

    상세보기

  • 미안해요 할머니.. 우리가 말썽 안부릴테니깐 아프지마요.

    상세보기

  • 사랑과 관심이 필요한 아이

    상세보기

  • 현석에게 남은 꿈, 축구

    상세보기

  • 무너질 것 같은집, 아직 어린 동생이 있습니다.

    상세보기

  • 너무 가난해서 지원금도 받지 못합니다.

    상세보기

  • 칼을 든 아빠.. 아이들은 무서웠습니다.

    상세보기

  • 아픔 가운데 희망을 기다립니다.

    상세보기

  • 원룸안의 다섯 식구

    상세보기

  • 80세 할머니와 8살 연희는 세상에 둘도 없는 단짝

    상세보기

  • 구해지지 못한 마음

    상세보기

  • 11살 누나가 엄마입니다.

    상세보기

  • 꿈이 없는 우리 오빠 이야기 들어 보실래요?

    상세보기

  • 제 아이들을 지키고 싶습니다.

    상세보기

  • 두만강을 건너 희망을 찾아

    상세보기

  • 매일 홀로 지내는 아이

    상세보기

  • 아빠의 칼부림, 찢겨진 마음...

    상세보기

  • 작은 방한칸의 모녀

    상세보기

  • 살아갈 힘이 없습니다.

    상세보기

  • 끝까지 이겨내고 싶습니다, 나의 아이들을 위해서..

    상세보기

  • 엄마를 찾아주세요

    상세보기